어후~~

주말을 날렸어요.

 

감기님이 오셔서리~ 평일 뚱찬이가 열이나다 내리다 하더니 기어이 뚱채가 감기에 걸리고 뚱채가 시름시름 앓으면서

저도 같이 감기님과 한몸이 되었네요 ㅠ

 

덕분에 얼마만인지는 모르겠으나 토욜에 방구석에 콕~ 박혀서 제대로 찜질을 했습죠.  

 

 

뚱채아범이 애들 데리고 병원다녀오면서 제껏도 챙겨서 사왔드라구요.

ㅠㅠㅠ 쌩유 여보.. 공유보다가 자기보면서 오징어가 뭍에 나왔다고 다시 바다로 꺼지라고 한거.. 용서해줘~

 

내가 잘할께~ ㅋㅋㅋㅋㅋ

 

 

 

요건 해열제인데.. 저렇게 낱개로 되어있으니 훨 좋더라구요.

 

 

뚱채아범의 사랑의묘약(?) 덕분인지 저녁 무렵엔 기운이 차려져서 뜨끈한 수제비가 몹시도 땡겼답니다.

 

몸추스리자마자 무섭게 덤벼드는 식욕!

 

 

아 진짜 내가 만들었지만.. 어쩜 이리 맛나니 ~ ㅋㅋㅋ

따뜻하게 몸을 풀고 싶을땐 감자수제비!!!

 

 

 

저거 하나 만들었다고 다시 골골대는 마누라와 토끼같은 새깽이들을 데리고 뚱채아범이 빕스에 가주셨어요~

골고루 고마운 하루!

ㅋㅋㅋㅋ

 

 

 

담아온 비주얼 참... 전 이런거 이쁘게 가져와서 이쁘게 찍고 ... 언제쯤 잘할수 있을까요? ㅋㅋ

 

 

 

 

울 강아지들은 기운 회복하고 제대로 못먹은 두끼 충전 중이에요 ㅋㅋㅋㅋ

크림 스파게티는 다 쓸어온건지 원~

 

 

 

 

스테이크를 시켰는데... 시상에 불쇼를 막 보여주셔서.. 본의아니네 우리가 너무도드라졌지 뭐에요 ㅋㅋ

꼴이 말도 아닌데.. 넘나 부끄러웠다요 ㅋㅋㅋㅋ

 

 

 

치즈를 쓱쓱 갈고 불을 붙이면...

 

 

 

 

퐈이어~~ 맛있어져라 맛있어져라~~

 

 

 

아직 불씨가 꺼지질 않았죵??

오랜만에 스테이크라 그런가 맛나네용 ~ 오호호호

 

 

 

 

 

불쇼못한 너도 맛났어.. 삐지지마아~

 

 

 

어찌나 배가 부르던지~

잘먹었어 뚱채아범~ 그대의 가족사랑의 정신에 다시한번 심심한 감사를 표하는 바요!

 

 

건강들 조심하세요.

잠깐 머물다간 감기님이신데도.. 위력이.. 보통이 아닌거 같습디다~

 

  1. 피그블라썸 2016.12.12 23:19

    아 오징어가 물에서 나오다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아프다고 빕스에서 외식도 하고! 이 정도면 열공유 안부럽겠어요! ㅋㅋ

 

 

크리스마스날! 중계동 근처에서 가족들과 영화한편 때리고 가게된

포레스트 담 레스토랑!

 

 

신랑이랑 열심히 검색해보고 가게되서 완전 들떠가지고 갔어요.

 

맛있다고 그냥 칭찬이 장난이 아니던데 궁금해 미치겠드라구요 ㅋㅋㅋㅋㅋㅋ

 

 

안녕! 반가워~ 내가 많이 먹어주러 왔어

 

 

 

들어가는 입구가.. 왠지 성스러운건 나만의 느낌일까?

 

 

 

요래요래 생긴 문을 열고 들어가면.. 날 격하게 반겨주겠지?

어서옵쇼~~~~ 반갑숨돠~~~ 이쪽으로 오쉽쉬요~~~ 이러겠지??

 

 

는 개뿔!

 

 

저 진짜 첫인상이 너무 별루였어요. 기대하고 간곳인데.. 글쎄 손님이 들어와도 본척만척인거에요.

홀에 다른 손님들이 많았다면 저 이해했을거에요. ㅠㅠ

근데 그넒은 곳에 네팀?? 정도 있었나?

 

분명 저희들을 봤는데.. 인사도 자리도 권하지 않아서.. 어디로 가야할지.. 나가야할지

갈곳잃은 내다리..내동공...

 

 

레스토랑에서 아는척 안해주는게 이렇게나 뻘쭘한 일인지 태어나서 첨 알았어요.

당황했으나~~~ 당황하지 않은척 '저희 어디로 가야하나요?' 최대한 친절한척 말을 걸었어요.

 

그리고 한참을 서있다 이쪽에 앉을께요 하면서 자리에 앉았더니.. 세팅된 자리로 옮겨준대서 갔거든요.

 

세상에 만상에~ ㅠㅠ

 

자리 청소 하나도 안되있는거 있죠~ ㅜㅜㅜㅜㅜㅜㅜ

음식 찌끄러기가 그대로 있고.. 치워달라니 똥씹은 표정으로 와서는 행주로 한번 쓰윽~ 닦고

물은 아예 가져다 주지도 않으셨어요.

 

저 진짜 이땐 정말 순간 욱하고 화가 치밀어 올랐어요.

그래도 어렵게 왔으니 참고 먹자해서 겨우 맘잡고 앉아있었네요.

 

암튼.. 그래도 온김에 주린배를 채워야 했기에..

뚱채와 화장실 가면서 여기저기 살펴봤어요.

 

 

 

 

요렇게 꾸며 놓았네요. (심드렁~~~~)

아직 맘이 다 안풀려서 ㅋㅋㅋㅋㅋ

 

 

 

뚱채 쉬마렵대서 화장실 갔어요.

 

 

 

오홀~~ 애기 기저귀 가는곳인데요.. 이렇게 매트로 깔끔하게 준비한곳은 처음보네요.

배려돋아요.

 

돌잔치를 많이 하는곳이라고 하더니.. 애들 위하는 마음이 느껴지네요.

 

 

 

암튼 섭섭한 마음을 뒤로 하고..

 

 

 음식들이 나와서 조금씩 맘이 풀리기 시작했지요~

 

 

두아이들이 쟁탈전을 벌였던 토마토!! 사다주면 거들떠도 안보면서

샐러드에 있는 토마토 가지곤 왜그렇게 허구헌날 싸우는지 원~~

 

 

 

요게 아주 맛나드만요.

양을 이렇게 푸짐하게 주시니 먹고 또먹고~~

 

덜어먹으니 깔끔하고.. 아주 좋아요.

 

 

 

스파게티는 늘 까르보나라~ 전 이게 글케 좋아요~

치즈가 정말 듬뿍듬뿍 들어서...

 

 

 

이 묵직한 소스좀 보세요..

아주 입에서 고급지고 드라마틱하게  놀더라구요. 크허~~

 

 

 

 

애들이 좋아하는 마르게리따 피자~

 

 

 

피자 삼매경~

 

 

 

뚱채는 스파게티 삼매경~

 

 

치킨스테이큰데요.. 맛있더라구요.. 양이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가 대식가에요~

 

 

 

요거요거 아주 맛났어요. 하응~~

 

 

맛나게 먹으니 서운한 감정도 다 풀리는것 같네요.

제가 그렇죠 뭐~~ 안좋은 감정을 담아두질 못해요. ㅋㅋㅋ

 

그래도 손님오면 아는척은 해주심 좋겠어요.

어떤 사정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무래도 친절한 곳이 기억에 더 오래남고 다시 오고 싶은 생각이 들기 마련이니깐요.

 

맛으로 보자면 열번 스무번도 올거 같은데..

다시 또 그때처럼 대해주신다면.. 글쎄요~ 쩝~

 

뭐~ 지금은 안그러시겠죠? ^^

 

 

잘먹고 나와서.. 한컷 찍고

 

 

혹시 도시락 주문할까 싶어 요것도 찍어 봤네요.

 

드뎌 불금이에요~

행복한 저녁시간 되시구요.

주말 쒼나게 보내세용^^

 

흠... 위치를 올릴까 말까를 고민하다 올립니다~~

맛있었으니깐요 ㅎㅎㅎㅎㅎ

 

주차는 빌딩 뒤쪽에 가능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노원구 중계동 359-14 | 포레스트담
도움말 Daum 지도
  1. 2016.01.08 20:34

    비밀댓글입니다

    • 2016.01.09 17:35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피그블리썸 2016.01.11 20:07

    파스타 넘 맛나보여용!! 친절하기까지 하면 더 좋았을텐데 ㅋㅋㅋ

몇일전 뚱채어뭉의 생일이었어요.

나이가 드니 생일이어도 설렘도 살짝 덜하고 감각도 조금은 무뎌지는데..

그래도 생일은 생일이죠. 뭔가 평소와는 다르기를.. 좀더 행복하기를 바라니깐요.

 

예전에는 그져 주변 사람들한테 축하받고 선물받는 횡재하는 날이었는데..

지금은 가족들이 아이들이 생기니 모여서 옛날얘기 사는얘기 즐거운얘기 두런두런 하는

가족의 모임의 날이 된거 같아요.

 

그래서..

지금이 더더.. 행복해요 헤헤^^

 

 

 

친구들한테 회사 동료들한테 많이 많이 축하받았어요.

그래서 기분이 넘넘 째져요 ㅋㅋ

 

바쁘고 몸도 힘든 와중일텐데.. 고맙게도 선물도 챙겨주고 업무시간 회의를 틈다 커피 타임도 가졌어요.

차장님이 쏘는걸로다가 ㅋㅋㅋㅋㅋ

 

케잌하나사서 노래부르자고 하는걸 억지로 뜯어말리고

회의겸 생일축하도 했네욤 에헤헤

 

 

 

날파리가 그렇게도 탐냈던 바나나 케잌!

우린 이 한조각을 목숨바쳐 사수했죠~ ㅋㅋㅋ

 

 

 

 

농땡이 아니에요 ㅋㅋㅋㅋ 회의겸!!! 생일잔치 ㅋㅋㅋㅋ

 

 

 

 

 

사랑해요!! 고마워요~~ ^^

 

 

기분좋게 일마치고 이젠 가족과 함께 맛나게 미역국 먹는 일만 남았어요 ㅋ

 

친정옆에 콕 붙어사니 생일날 제손으로 미역국 끓일일은 없어서 좋아요.

몇일전부터 생일날 저녁은 꼭 같이 먹자 하시는 부모님말씀에

부랴부랴 회사일 마무리하고 친정으로 갔어요.

 

엘레베이터 문이 열리자마자 고기냄새가 후아아아악~~~~~

 

동생이 고기굽고 있더라구요 ㅋㅋㅋㅋ

 

 

 

 

고맙다 동생아! 맛나게좀 구워다오~~ 항정살많이 샀나몰라~ ㅋㅋㅋ

 

 

 

어른들은 상 차리느라 정신이 1도 없는데.. 아이들은 벌써 먹고 있네요.

버릇없다 욕하지 마세용~~ 야근한 엄마 기둘리다 6시도 안되 먹는 저녁을 9시 넘어서까지 못먹었어요 ㅠㅠ

아흑~~

 

그래도 그 배고픈 와중에 엄마랑 먹겠다고 기다려준 마음이 넘넘 대견하고 고마웠어요^^

 

 

 

 

 

엄마표 미역국~  1년360일은 잡곡밥인데 생일이 되면 꼭 쌀밥에 고기 미역국 해주시는 울 친정엄마

고기도 늘 최고 좋은걸로만~~

이 국 보는데 엄마얼굴이 아른아른~~~ 엄마 오래오래 나랑 살아요!

엄마 미역국이 최고 좋으니깐.. 오래오래 나 끓여줘요~ 헤헤헤

 

 

 

 

언제 말았는지 한그릇을 다 말고 뚝딱!!

 

그리고 또달라고 ... 어른들은 상에 앉지도 못했는데 ㅋㅋㅋㅋㅋㅋ

 

 

 

 

맛나?? 물으니 대답도 안하고 저리 웃습디다~ ㅋㅋㅋㅋ

못난이 최고 못난이..

그래도 최고 사랑스런 내 강아지 분신 겸댕이 사랑이 내... 보물~

 

 

 

 

일땜에 조금 늦게온 신랑에게.. 말은 안했지만 살짝 빡쳤는데..

너그러운 맘으로 이해했고..

 

가족과 함께 초도 밝히고 노래도 부르고 술잔도 기울이니..

참.. 따뜻하고 행복했습니다.

 

PS. 누나 나이 먹는거 서럽지?? 폐활량도 떨어져서 초 불기도 힘드니 3개만 꼽자고 큰 선심쓰듯 꼽아준

내 동생.. 고맙다.. 니생일에도 세개만 꼽아주마!

 

 

  1. BlogIcon 슬블링 2015.10.31 10:52

    우앙~ 여기저기서 축하받으셨네용
    그렇담 저도 ㅋㅋ 생일축하드려요 꺄~
    저도 엄마표 미역국 먹고싶네요 ㅜㅜ

  2. BlogIcon 피그블람썸 2015.11.15 23:31

    뚱찬이 표정 어쩔거에여 정말ㅋㅋㅋㅋ 살인미소 너무 사랑스럽네영 ㅋㅋㅋㅋㅋ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11.16 01:20 신고

      ㅎㅎㅎㅎㅎㅎㅎㅎㅎ감사해요. 저도 맨날 저표정 때문에 지갑열고 있어요 ㅠㅠ

갑자기 추워진 날씨로 어이없는 중이지만 ㅋㅋㅋㅋ

가을날 저녁~ 뚱채아범과 함께 기분좀 내보자 해서 마트에서 사온 칭따오를 꺼냈어요.

 

칭따오엔 양꼬치지만 ㅋㅋㅋㅋ

우리집에 양꼬치가 있을턱이 없지 않은가!!!!!!!!!!!!

 

집앞슈퍼에 가보니 황태포를 팔더라구요. 거금 7천냥을 내고 요놈을 샀네요.

 

 

 

일단 요 황태를 잘 구워서는 잘근잘근 잘라 주시고~

 

 

 

오호호호호 요 마법같은 소스를 만들어주세요.

엄청 간단해요. 간장조금 마요네즈 듬뿍 청양고추(반드시 절대 결코 꼭!!!)넣으세요. 그리고 깨로 마무리

 

 

 

헤헤~ 순식간에 안주 준비완료!!

 

 

 

칭따로 이리와~~ 양꼬치 없어도 내가 맛나게 후루룹~~ 해줄테니~ 아하하하하

 

 

 

소스는 휙휙 저어 저렇게 콕 찍어먹으면.. 진짜 그맛이 크아~~~~

 

 

 

밤도 깊어가고 우리 얘기도 깊어가고..

 

 

 

뚱찬이가 갑자기 나타나선 지랑 짠해야 한다고 냉장고에서 초코우유를 꺼내오더라구요.

저랑 뚱채아범이랑 분위기 좋은 꼴을 못봐요 ㅋㅋㅋ

 

 

헤헤 진짜 소스 저렇게 만들어 찍어드심 넘넘 맛나요.

쥐포도 오징어도 찍어드심 맛나는데... 황태는 진짜.. 짱입니다요.

 

칭따오~도 짱입니다요.ㅋㅋㅋㅋ

 

 

  1. BlogIcon hivery 2015.10.14 08:46 신고

    아~ 황태 저렇게 사서 구워먹으면 맛나겠어요!! 황태는 술집에서만 먹는줄 알았는데..ㅋㅋㅋ 맥쥬가 술술 들어갈듯요~ㅋ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10.15 08:49 신고

      ㅋㅋㅋㅋ 친정부모님이 저렇게 잘드시는데~ 따라먹었더니 넘 맛나서 종종 저렇게 먹어요 꼭 드셔보세요! 엄지척!!!

  2. BlogIcon misstubi 2015.10.14 18:11 신고

    황태 완전 맛있어보여요~ 옥션에서 노가리 사놓으세요 ㅋ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10.15 08:49 신고

      ㅋㅋㅋㅋ 노가리도 좋겠네요 ㅋㅋㅋ 아웅 너무 맛난것들이 많아요

  3. BlogIcon 피그블람썸 2015.10.14 22:50

    오호 소스 꿀팁이네영!
    초코우유 짠 너무 귀여움ㅋㅋㅋㅋㅋ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10.15 08:50 신고

      넹~ 엄청 쉬운데 맛은 장난아뉨다~ ㅎㅎ 뚱채 뚱찬이는 늘 우리가 맥주한잔 마시고 있으면 옆에와서 짠하라고 성화에요 ㅋㅋ

  4. BlogIcon 린미 2015.10.15 17:35 신고

    전 나중에 결혼해도 이런맛이 없을것 같아요ㅠ-ㅠ
    혼자 맥주 마셔야 할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10.17 01:15 신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중엔 혼자마시는 맥주가 더 맛나고 행복할수도 있엉~ 아님 우리집와서 나랑 마시자 ㅋㅋ

 

 

 

 

해피 추석 보내고 계신가요?

뚱채어뭉은 자고나니 꼼짝않고 반응안하는 키보드 땜시 넘넘 속상하네요.

왜 이러는겨? ㅠㅠ


핸드폰으로 쓸려니 당췌 적응도 안되고  아오 아오 .

이번추석은 진짜 집에서 뒹굴뒹굴 이네요.


시어머니도 펹찮으셔서 명절전에만 잠깐 다녀왔더니 엄청 하루가 길어요 .

부모님 편찮으신데 놀러가는것도 맘이 불편해 여행도 스킵했네요.

 

집에서 찰지게 잘 지내는 방법은 뭘까요??

하루종일 뚱채랑 보드게임했더니..

손이고 눈이고 넘넘 피곤해요 ㅋㅋㅋㅋㅋ


어쨋든 모두가 기다리던 추석!

남은 연휴 즐겁게 보내시고.. 가족과 따뜻하고 행복하게 보내세요.

저도 뚱채랑 공기하러 갑니다 뿅~~~

해피 추석!^^

  1. BlogIcon 린미 2015.09.28 13:41 신고

    진짜 많이 컸어요~~~이뻐라~~ㅎㅎ
    저도 추석때 하루종일 잠만 잤네요~ㅋ

    • BlogIcon 뚱채어뭉 2015.09.29 09:00 신고

      헤헤헤헤 잘 쉬고 있엉? 많이컸지? 이젠 애기다운맛이 둘다 없어진거 같오~

  2. BlogIcon 피그블라썸 2015.09.29 20:36

    귀요미남매ㅋㅋㅋ 둘다 한복 너무 잘 어울리네영~

    • BlogIcon 뚱채어뭉 2015.10.04 20:24 신고

      헤헤헤 저날 한복입고 1시간 넘게 칼싸움 하는데... 하아~ ㅠㅠ

+ Recent posts